한국인공지능협회, ‘수출바우처 사업’ 수행 기관 선정… AI 기업 글로벌 진출 지원

2022-01-24 09:58 출처: 한국인공지능협회

한국인공지능협회가 ‘수출바우처사업’ 수행 기관에 선정됐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1월 24일 -- 사단법인 한국인공지능협회(회장 김현철)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사장 유정열) 및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김학도)가 주관하는 ‘수출지원기반활용사업(이하 수출바우처사업)’ 조사·일반 컨설팅 분야의 2022년도 수행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수출바우처사업은 기업들이 필요 분야의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도록 정부가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의 수행 기관으로 선정되려면 참여 기업에 서비스를 명확하게 제공할 수 있는지, 그 서비스를 유지할 수 있는지에 대한 구체적 자료를 제시해 평가·승인받아야 한다.

한국인공지능협회는 이번 사업으로 인공지능 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가속하고, 국내·외 투자 활성화 및 연구 협력과 혁신 역량 강화 및 증진하는 것에 중점을 두고 있다. 구체적으로 수출바우처를 통해 참여 기업에 △인공지능 컨설팅 및 인증 △국내·외 인공지능 전시회 등을 통해 투자 및 해외 판로 개척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국인공지능협회는 국내 최대 인공지능 회원사(500여개)를 보유한 한국 인공지능 산업 대표 기업으로, 디지털 전환의 시대에 인공지능 생태계를 구축하고 모든 산업에 인공지능 도입의 완성을 목표로 다양한 분야에서 인공지능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한국인공지능협회 김현철 회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서 우리 인공지능 기업들의 우수성이 해외로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수출지원기반활용사업 온라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