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I, 리머릭대학 및 스트라이프와 함께 소프트웨어 기술을 활용한 엔지니어링 교육 혁신 위해 협력

2021-02-25 10:06 출처: 아나로그디바이스

ADI-리머릭대학-스트라이프가 엔지니어링 교육 혁신을 위해 협력한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2월 25일 -- 아나로그디바이스는 아일랜드의 리머릭 대학교(University of Limerick, UL) 및 경제 인프라 기술 선도 기업인 스트라이프(Stripe)를 포함한 유수의 기업들과 협력해 ‘몰입형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링(Immersive Software Engineering, ISE)’이라고 하는 세계적인 컴퓨터 과학 교육 프로그램을 출범한다고 밝혔다.

전 세계적으로 역량 있는 개발자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인터넷 경제가 빠르게 성장하는 상황에서 ISE는 비즈니스에 더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숙련된 소프트웨어 전문가 양성을 목표로, 컴퓨터 과학 교육 방식을 혁신하도록 설계됐다. 이 UL 이니셔티브의 초기 연구 작업의 하나로 ADI는 새로운 소프트웨어 프로세스 및 서비스 개발을 목표로 한 실험적 개발 및 연구에 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ADI의 빈센트 로취(Vincent Roche) 대표이사 CEO는 “ADI는 산업 전반에 걸쳐 소프트웨어 발전의 영향력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해 왔고 물리적 세계와 디지털 세계를 연결하는 징검다리 역할을 할 수 있는 독보적인 위치에 있다”며 “우리는 미래의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교육에 ISE 같은 프로그램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ISE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은 실습 인큐베이터 같은 R&D 시설인 아일랜드 리머릭의 ADI 캐털리스트(ADI Catalyst)에서 제공하는 리소스들을 활용할 수 있다. 이로써 새로운 커뮤니티를 형성하고 실제 실험실을 만들며 인공지능(AI), 로봇공학, 지속 가능 애플리케이션 같은 획기적인 기술 개발에 매진할 수 있다. ADI 캐털리스트는 진정한 파트너십 접근 방식을 통해 고객이 당면한 과제를 신속하게 해결할 수 있도록 돕는 협업 센터 역할을 한다. 이는 고객과 연구기관이 ADI와 협력하면서 단일한 협업 환경에서 함께 과제를 해결해 나가도록 설정돼 있다. 리머릭은 첨단 기술 개발로 오랫동안 명성을 쌓아온 아나로그디바이스 유럽 연구개발 센터의 본거지이다.

스트라이프의 공동 설립자이자 사장인 존 콜리슨(John Collison)은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는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산업 분야에서 세계에서 가장 중요한 문제들 해결하는 놀라운 작업들을 해내지만, 소프트웨어 엔지니어의 수는 아직 부족하다. ISE는 더 많은 중등 학생(특히 여학생)에게 기술 분야에 대한 훌륭한 진로를 제공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ADI, UL, 스트라이프, 그 밖에 다른 업계 선도 기업 등 선망되는 조직의 에코시스템을 활용하면 ISE 프로그램 참여 학생들에게는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고 졸업생들에게는 취업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다. ISE는 3년제 집중적인 학부 프로그램과 대학원 석사 수준인 4년 차 프로그램으로 통합 구성된다. 학생들이 사내 경험을 쌓는 산업 레지던시가 전체 프로그램의 거의 절반을 차지하기 때문에 학생들은 강사들과 함께 실제 환경에서 요구되는 기술을 습득할 수 있다. ISE 프로그램 첫 입학생들은 2022년 9월에 등록하게 된다.

리머릭 대학의 총장인 커스틴 메이(Kerstin Mey) 교수는 “아나로그디바이스는 우리의 가장 헌신적이고 우호적인 장기적 협력자 중 하나인데, 이 흥미로운 새로운 시작에 ADI가 참여하게 돼 매우 기쁘다. 우리는 미래의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들이 이처럼 중요한 방식으로 교육받을 수 있는 기회를 누릴 수 있도록 ADI와 함께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나로그디바이스는 최종 단계에 무엇이 가장 중요한지를 적용한 고유 전문 기술을 활용해 고객의 비즈니스에 가장 강력한 영향력을 미치고 있다. 또한 소프트웨어 분야에서 ADI가 이뤄온 발전은 고객이 ADI의 솔루션을 채택하고 사용하는 방법에 커다란 영향을 준다.

웹사이트: http://www.analog.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